자전거를 타고 동네 한바퀴 돌아볼까 하고 집 밖을 나서는데 자전거 뒷바퀴에 바람이 빠져 있더군요.

이런... 펑크난 것 같은데...................

자전거를 질질 끌고 자전거판매점에 갔습니다.

뒷바퀴에 펑크가 나서 왔어요. 아저씨 대꾸도 안하고 자전거를 뒤로 엎어 세우길래 펑크 수리비가 얼마에요?

1만원~~

헉 무슨 펑크하나 때우는데 만원씩이나? 진짜 1만원이에요?? 어 1만원이야~

이해가 안가서 다시 물어보니 요새는 펑크 땜방을 안하고 튜브를 통채로 간답니다.

펑크 때운지가 오래 되서 많이 받아야 5천원 정도 생각하고 왔는데 1만원이라니.......

제자전거가 고물상에서 1만원주고 산 자전거입니다.;;;

나중에 다시 온다고 하고 자전거 판매점을 나왔습니다.

다른 자전거 판매점을 찾아가는 중에 여러가지 생각이 들면서 주위에 다니는 자전거들을 보면서 흠 저자전거도
펑크나면 1만원이군....이자전거도1만원....저기 저자전거도 1만원.................

아저씨의 요새는 땜빵 안하고....가 머리 속에 맴돕니다.... 자전거 펑크 수리도 유행 따라가야 하는 건가?

어째든 다른 자전거 판매점을 찾아갔습니다.

여기도 1만원 부르면 딴데 또 간다는 생각으로....아저씨 펑크 수리비 얼마에요? 4천원~~~

야호~~땡잡았다.ㅋㅋ

아저씨가 자전거를 보시더니 바람이 금새 빠지지 않아? 잘 모르겠는데요 하니 요리조리 살펴보시더니
땜빵 때울 생각은 안하고 바람을 넣더군요 그것도 빵빵 하게.....

고무뚜껑하나 새 걸로 달아 놓고 다됐다고 하시네요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알고 보니 고무뚜껑이 낡아서 바람이 금방 빠져서 그런거랍니다..1천원주고 나왔습니다.

자전거 펑크 수리도 잘알아보고 해야겠습니다. 아니면 자전거 펑크수리패치1만원도 안하니 하나 사다 놓고 직접 수리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네요.

행복한 주말되세요.^^

Posted by 꿈사냥꾼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BlogIcon 마음정리 2009.10.10 15:0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정말신중하게 알아보고 해야 할 것 같아요.

    그리고 그 가게는 앞으로 피 하시고요 ^^

    주말인 토요일입니다.
    마음이 설레지 않으세요.
    행복한 주말 되시기를 빕니다.
    ^^

  2. BlogIcon 꽃순이 2009.10.10 20:19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자전거 수리도 가게마다 약간의 차이가 있나보군요.
    아는것이 힘이네요ㅋ

    선선한 가을날씨.. 자전거 타고 쌩쌩~~ 산책하면.. 몸도 마음도 건강해질것 같아요 ^___^
    행복한 주말 보내소서..! ^^

  3. BlogIcon 펨께 2009.10.11 07:53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저희들은 자전거수리는 손수 한답니다.
    평크수리 하나에도 엄청난 돈을 요구하는지라...
    좋은 일요일 되세요.

  4. BlogIcon 그별 2009.10.11 11:07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자전거 수리점들이 살펴보지 않은 상황에서 한말이라고 생각하면 몰라도...
    한편으로 자전거 수리라는 목적이 돈벌이에만 앞서 있었기 때문에 그러한 모습이 아니었을까 생각되는군요. 돈벌이의 목적과 돈을 벌기위한 수단으로써의 행위가 각각 50%씩이라면 좋을텐데... 세상이 돈벌이에만 눈이 멀어 교환의 가치에 대해서는 생각하지 않는 현실이 참 그렇네요...
    암튼 다행입니다. 그나마 장인정신을 조금이라도 지닌 마지막 자전거 수리점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셨으니... 운이 좋은 거라해도 되겠는 걸요... 이런 곳은 홍보를 해도 좋을 듯 합니다. 그래야 진정함이 돋보이는 곳이 장사가 잘 것이고, 다른 곳들도 왜 그곳 잘되는지를 살펴보고 그동안 잘못했구나를 생각하면 그 곳을 따라하게됨으로써 결국엔 세상이 올바른 방향으로 한걸음 할 수 있을 테니까요... ^^

  5. BlogIcon 라오니스 2009.10.11 15:1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수리비 차이가 10배네요... 첫번째 자전거수리점 아저씨 너무 하셨는걸요..
    저같으면.. 처음가게에서 그냥 했을것 같습니다. 잘 모르니까... ^^;;
    두번째 가게 사장님이 좋으신분이네요.. 번성하시면 좋겠습니다...
    꿈사냥꾼님도 안전하게 자전거 타시구요.. ^^

    • BlogIcon 꿈사냥꾼 2009.10.11 20:09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펑크난거 간단하게 땜빵하면 되는데 튜브를 갈아야한다니 저로서는 좀 황당하기도 하고 너무 돈욕심만 부리는것 같기도하고 좀 어이없는 날이 었어요 ㅎ

      행복한 주말되세요.^^

  6. BlogIcon 선연(善緣) 2009.10.11 21:4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1 만원 주고 산 자전거 펑크 수리비로 1 만원을 낼 뻔 하셨군요.

    전 시골에서 예전에 자전거 타보고 안 탄지 오래되었네요.

    자전거 한 번 타보고 싶네요. ^^

    • BlogIcon 꿈사냥꾼 2009.10.12 21:5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그러게 말입니다. 양심있게 장사하면 장사가 안되는지 모르겠네요. 가끔 운동삼아 타는데 기분전환도 되고 좋더군요. 행복한 한주되세요.^^

  7. BlogIcon 시인, 김 재덕 2009.10.12 04:09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............*^l^*............
    가을 낙엽 떨어지면
    우리 가슴에 씨앗을 심자
    겨울와 하얀 옷 입어도
    우리 희망에 뜨거운 사랑 나누니까

    행복은 곁에 있어요
    사랑으로...
    기다림에

  8. BlogIcon 홍천댁이윤영 2009.10.12 14:39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이런분도 있고 저런분도 있고 참 재밌어요... 바람난 자전거 한대가 참 재밌는 모습을 보여주는군요^^

  9. BlogIcon markjuhn 2009.10.13 00:56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큰일 날번 했습니다. 안 갈아도 될 튜브를 갈번 했고 갈았다면
    썩지도 안는 고무 튜브는 지구환경을 해하는 공해의 원인이 될 것이고.. ㅎㅎ
    암튼 다행입니다.

    • BlogIcon 꿈사냥꾼 2009.10.14 00:5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그러게 말입니다. 안갈아도 될 튜브갈고 돈은 돈대로 들어가고 기분도 상할뻔했는데 두번째 판매점에서 양심적인 대접을 받아서 오히려 기분이 좋았던 날입니다.^^

  10. BlogIcon 비단장수왕서방 2009.10.17 09:48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하오 ~
    1만원 주고 산 자전차 펑크 수리비가 1만원이면 자전차값하고 똑 같네요
    차라리 카 센터로 가시지 그랬어요
    카 센터는 펑크 수리비 5천원이면 해 주지 않나요 ?
    그기서 반으로 뚝 잘라 2천5백원에 해달라고 해도 되실듯 시픈데...^ ^

  11. BlogIcon 뭐든지용한 2009.10.30 05:31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제가 간곳은 타이어를 갈아야 한다고..
    자전거펑크 났을때 질질 끌고 오면 튜브가 상하더군요. 그래서 갈아야 한다더군요..

    • BlogIcon 꿈사냥꾼 2009.10.30 08:22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예전에는 펑크났다고 튜브를 통째로 간다는건 상상을 못했죠. 실제로 끌고 간다고 해서 펑크가 많이 난다고도 볼 수 없구요. 3~4천원이면 될 것을 만원이나 받을려고 하는게 좀 어이가 없더군요. 방문감사드리구요.
      행복한 하루되세요.^^